언론속의 숨, 뉴스 - 숨수면클리닉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협진진료의뢰

For Good Sleep & Breath

뉴스

언론에 소개된 숨수면클리닉
수면에 관한 모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숨수면 클리닉은 수면에 대한 올바른 정보로, 숙면을 꿈꾸는 현대인들에게 더 좋은 수면을 위한 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제목 코골이 소리, 스트레스 아닌 관심으로 다가가야
작성자 숨수면클리닉 작성일 2020.10.21 조회수 267

1.jpg

 

배우자의 시끄러운 코골이 소리 때문에 숙면을 영위하기 어려워 스트레스를 받는 사례가 많다. 심지어 각방을 쓰거나 이혼을 고려하는 등 극단적인 결과까지 발생하기도 한다. 실제로 코골이는 부부 간 갈등의 단골 소재로 꼽히는 것이 현실이다.


코골이란 잠을 자며 호흡을 할 때 좁은 기도에 공기가 통과하여 나타나는 수면 장애 증상이다. 공기가 협소한 기도를 통과하면서 연구개, 혀뿌리 등을 떨리게 하여 나타나는 소리가 바로 코골이다. 이러한 코골이 소리가 클 경우 80dB에 육박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는 가까이 노출될 시 난청을 유발할 수 있는 수준이다.


중요한 것은 상대 배우자가 코골이를 심하게 한다고 하여 무조건 원망의 대상으로 삼지 말아야 한다는 점이다. 코골이가 단순한 잠버릇이 아닌 치명적인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는 수면장애이기 때문이다.


코골이가 장기화되면 수면 중 불규칙한 호흡을 일으키는데 이로 인해 숙면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다. 이는 주간졸림증, 기면증 등을 야기하는 원인이 된다. 더욱 큰 문제는 코골이를 치료하지 않고 방치할 경우다. 반복적인 호흡 단절로 인해 체내 산소 공급이 불규칙해져 치매, 당뇨, 심뇌혈관 질환 등 여러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이다.


사람이 잠을 잘 때 뇌에서 노폐물을 제거하는 활동인 글림프 시스템이 전개된다. 이 시스템은 알츠하이머병과 기타 신경질환 유발 독소를 청소하는 일종의 활동 체계다. 수면 중에는 뇌세포 사이 틈새 공간이 60% 정도 증가해 글림프계가 10배 가량 활성화된다. 만약 잠이 부족할 경우 이러한 역할 자체가 이루어지지 않아 치매 발병률이 상승한다.


고혈압을 앓고 있는 환자가 코골이 등 수면장애 증상을 동시에 겪을 경우 심혈관계 질환이라는 치명적인 합병증까지 나타날 수 있다. 코골이가 장기화되면 질식에 의해 폐혈관 수축 및 일시적인 폐동맥 고혈압을 유발한다. 코골이에 따른 불규칙한 호흡이 저산소증과 연관되면서 심박동이 느려지는데 이러한 심혈관계 변화는 고혈압 및 뇌졸중, 관상동맥질환 빈도를 증가시킨다. 특히 코골이로 인한 반복적인 호흡 단절은 혈액 내 산소 소모를 늘리는 요인이다.


따라서 상대 배우자가 오랜 기간 코골이를 겪고 있을 경우 적극적인 치료 자세를 가질 수 있도록 유도하는 것이 좋다. 코골이 증상의 원인 및 정도를 심층 판단하는 방법으로 수면다원검사가 있다. 이는 수면 도중 발생하는 뇌파, 안구 움직임, 근육긴장도 등을 파악하는 검사로 수면 중 발생하는 수검자 개개인의 신체 상태를 꼼꼼히 체크할 수 있는 것이 강점이다.


수면다원검사를 통해 코골이 증상을 명확히 진단했다면 양압기 착용 등의 비수술 치료, 기도확장수술 등을 시행한다. 양압기 착용, 구강 내 장치 등의 비수술 요법은 장치 착용 시 일시적으로 상기도를 확장시킨다는 것이 한계인데 외과적 수술 부담이 큰 환자들이 선호하는 유용한 방법으로 잘 알려져 있다. 영구적인 코골이 치료 효과를 누리고자 한다면 기도확장수술로 상기도를 확장시켜 증상의 근본적 개선을 도모할 수 있다.


도움말: 이종우 원장(숨수면클리닉 제공)


기사 원문보기>>

빠른상담

- -

온라인상담

온라인예약

전화예약

카톡상담

비용상담

보험상담